호주 +61-2-97433054 info@ozlifetour.com.au
호주 +61-2-97433054 info@ozlifetour.com.au

[퍼스] 마가렛 리버 와이너리 투어 1박 2일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

기존 사용자 로그인
   
새로운 사용자 등록
*필수란
함께 떠나요!

오즈라이프투어

여행소개

가격

성인 $570

아동 $484 (4세-12세)

출발/ 도착 장소

Perth City

추발 / 도착 시간

퍼스 출발 8:00~8:30 am

퍼스 도착 7:30~8:00 pm (다음날)

언어

한국인가이드 / 한국어

포함사항

한인가이드
차량
버셀튼 제티 기차 (BUSSELTON JETTY TRAIN)
닐기 동굴 (NGILGI CAVE)
아침 저녁 식사 (호주식 스테이크 바베큐)
와인 테이스팅

비포함사항

여행자보험
중식
개인비용

참고사항

유아 기준 1개월 – 36개월 미만 | 아동기준 만 3세 – 12세
투어 출발 10분 전까지는 꼭 미팅 장소에 나가주시길 바랍니다.
호주 현지에서 연락 가능한 연락 처를 알려주셔야 합니다.
투어 진행시 연락이 되지 않아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서는 책임지지 않습니다.
준비물 : 따뜻한 외투
현지의 긴급사정(비상사태/시설고장등)에 따라 브득히 일정이 변경될수 있습니다.

환불규정
  • 출발일 기준 20일 이내에 취소시 90% 환불
  • 출발일 기준 7일 이내에 취소시 50% 환불
  • 출발일 기준 3일 이내에 0% 환불
여행일정

미팅장소에 DAY 1Perth City YHA 호텔 출발 & 각 주요 호텔 픽업모여 출발

버셀턴 제티 (Busselton Jetty) 빨강 트레인 타기

미야자키 하야오 애니메이션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의 모티브가 된 장소.버셀튼 비치 해변을 여유있게 거닐어보고 제티를 왕복 운행하는 빨간 기차를 타며버셀튼의 하늘과 바람 그리고 바다를 온 마음으로 느껴보세요.

부트레그 맥주농장 (Bootleg Brewery) 에서 점심 (현지 농장식)

한국에서는 결코 맛볼 수 없는 호주 맥주 양조장의 에일 맥주~! 달콤 쌉싸름한 에일 맥주 4종과 함께 호주식 브런치를 즐깁니다. 주말에는 라이브 공연이 함께하며 푸른 하늘과 잔디, 잔잔히 흐르는 호수가 한데 어우러진 동화 같은 풍경이 여행자의 마음을 설레게 합니다.

와이너리 방문 및 시음과 와이너리 감상

세계 와인 강국 호주! 지중해식 기후와 체계적인 품질관리 가격대비 우수한 고품질 와인을 생산 수출하고 있습니다. 와이너리에서 다양한 품종의 와인을 시음해보고 이곳에서만 살 수 있는 와인을 구매하실 수도 있습니다. 와이너리를 그냥 걷는 것만으로도 행복!

마가렛리버 초콜릿 공장

관광객들로 북적거리는 곳이지만 그중에 사람들이 항상 줄을 서있는 곳은 초콜릿 무료 시식코너! 밀크 초콜릿, 다크 초콜릿, 화이트 초콜릿등 3가지의 다른 초콜릿을 무료로 마음껏 맛볼 수 있습니다. 유리문 안으로 초콜릿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엿볼 수 있는 코너도 있습니다

DAY 2 아침식사

Cape Naturaliste Lighthouse

서호주 남부의 가장 서쪽 끝, 케이프 네셔널리스트 국립공원 안에 위치한 아름다운 등대를 방문합니다.
라임스톤으로 만들어진 123미터 등대 꼭대기 발코니에서 숨막힐 듯 파노라마처럼 펼쳐지는 인도양을 감상합니다.

Ngilgi Cave

899년 처음 발견된 닐기 동굴은 마가렛리버 지역의 수많은 동굴 중 가장 처음 관광지로 개발돼 유명합니다. 조명을 설치한 이 지역 최초의 동굴이기 때문입니다. 수많은 종류석들이 별처럼 쏟아지는 특별한 경험, 여름에는 시원하고 겨울에는 따뜻한 동굴 안에서 신기하고 다양한 모양의 석순과 석주, 종류석 등을 감상해봅니다.

점심식사

Canal Rocks

호주 현지 사람들이 웨딩 촬영을 하러 오기도 할 만큼 진풍경을 자랑하는 카날락스는 역사도 헤아릴 수 없을만큼 깁니다. 해질 무렵에는 다른 행성에 온 것 같은 느낌이 들 정도로어딘가 신비로운 이곳, 울퉁불퉁한 암석들 사이 수로가 만들어져 ‘카날락스’라고 부르는 이곳, 인생샷 예약!

퍼스 도착

Photos
여행소개

블루마운틴은 호주의 그랜드 케년으로 유명하며 호주 동부해안을 따라 펼쳐있는 그레이트 디바이딩 레이지의 중간 지점에 위치한 유네스코 지정 세계 문화 유산입니다.

시드니에서 차로 약 2시간 위치한 유명한 관광지로 년간 200만명 이상의 관광객이 방문하는 명소입니다.
에코 포인트에서 블루마운틴의 전경을 감상할수 있으며 블루 마운틴의 상징인 전설의 세 자매봉까지 도보로 왕복할수 있습니다.
잘짜여진 산책로를 따라 걸이며 마치 태고의 신비로움 속에 기분을 만끽하고 건강도 챙길수 있는 관광지 입니다.

출발장소

리지스 월드스퀘어 호텔 앞 : 07:30AM (389 Pitt St)

출발시간

시드니 시티: 08:00am | 스트라스필드: 08:40am

종료시간

시드니 시티: 17:10pm | 스트라스필드: 18:00pm

언어

한국인가이드 / 한국어

포함사항

한인가이드
차량
시닉월드 (스카이레일, 케이블웨이, 레일웨이) 탑승
페더데일 동물원 입장권

비포함사항

여행자보험
중식
개인비용

참고사항

유아 기준 1개월 – 36개월 미만 | 아동기준 만 3세 – 12세
투어 출발 10분 전까지는 꼭 미팅 장소에 나가주시길 바랍니다.
호주 현지에서 연락 가능한 연락 처를 알려주셔야 합니다.
투어 진행시 연락이 되지 않아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서는 책임지지 않습니다.
준비물 : 따뜻한 외투 (블루마운틴은 시드니보다 약 5도 정도 기온이 낮습니다.)
블루마운틴은 시드니와 약 2시간 거리에 위치해 있으므로 기상상태가 시드니와는 다를수 있습니다.
현지의 긴급사정(비상사태/시설고장등)에 따라 브득히 일정이 변경될수 있습니다.

가격안내
  • 성인 : $90
  • 아동 (만 3세이상~만11세이하) : $80
  • 유아 (만3세미만) : $35
환불규정
  • 출발일 기준 20일 이내에 취소시 90% 환불
  • 출발일 기준 7일 이내에 취소시 50% 환불
  • 출발일 기준 3일 이내에 0% 환불
여행일정

1.미팅장소에 모여 출발

시티: 리지스 월드스퀘어 호텔 앞 : 07:30AM (389 Pitt St)

2.킹스 테이블랜드 링컨스 락 (King's Tableland - Lincoln's Rock)

블루마운틴의 Wentworth Falls 의 남쪽에 위치한 사암층이 침식된 잔해로 이루어진 전망대 입니다. 현지인들에게만 알려져 숨겨진 명소로 색다른 블루마운틴의 풍경을 즐기 실 수 있습니다. 인생샷 포인트로 알려진 킹스테이블랜드의 구름 위 절벽에서 잊지 못할 사진을 남겨보세요! (해당 일정은 현지 날씨 및 상황에 따라 다른 일정으로 변경 될 수 있습니다)

3.씨닉월드 체험(케이블카&궤도열차&스카이웨이)

카툼바의 세 자매봉 근처의 시닉 월드 블루 마운틴에는 시닉 스카이웨이와 시닉레일웨이가 있습니다.
세계최초의 유리 바닥 케이블카인 시닉 스카이웨이를 타고 계곡 반대편 전망대까지 가면서 
세자매봉, 마운트 솔리터리, 제미슨 밸리, 카툼바 폭포 등의 블루 마운틴 명소들을 모두 감상하며
잊지못할 추억을 만들수 있습니다.
시닉 레일웨이는 400m 단층애를 따라 하장하는 세계에서 가장 가파른 철로입니다.
이 짜릿하고 독특한 체험은 긴 터널과 햇살이 비치는 숲속의 협곡을 지나
계곡 입구에 도착하면 끝이납니다.

4.블루마운틴 에코 포인트 (Echo Point)

에코 포인트 전망대에서는 가장 신비롭고 아름다운 블루마운틴의 전경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호주의 그랜드캐년이라 불리우는 블루마운틴의 전망대 에코 포인트에서 호주 원주민 에보리진의 슬픈 전설이 담긴 블루마운틴의 상징인 세자매봉이을 만나 실 수 있습니다.

5.로라마을에서 중식

19세기에 만들어진 로혹적인 호주 전통마을인 Leura에서 자유식으로 점심식사 및 주변 관람 (중식 불포함)

6.페더데일 동물원

호주의 대표동물인 이뮤 타즈매이안 데블, 딩고 등 관람하고 캉거루 먹이주기 체험

7.시드니 시티 도착

Map
Photos

Text Widget

Nulla vitae elit libero, a pharetra augue. Nulla vitae elit libero, a pharetra augue. Nulla vitae elit libero, a pharetra augue. Donec sed odio dui. Etiam porta sem malesuada.

최신 댓글